신앙/간증



 

세계로 선민교회 목회자 세미나 간증(2) - 벙어리의 입이 열리다.

벙어리의 입이 열리다.

 

세계로 선민교회 김현두, 고희인 목사님의 세미나를 통해서 세미나에 참석하신 목사님들과 사모님들이 변화되고 있는 모습, 질병이 치료되고, 가정과 교회에 성령의 역사로 인하여 일어난 기적의 내용들을 계속해서 시리즈로 그들의 간증을 통하여 전하고자 한다.

이 글은 세미나에 참석해서 성령의 역사로 변화된 어느 목사님의 고백이다. 그 목사님은, 처음에 세미나에 오셨을 때, 아내한테 사랑해, 미안해, 고마워이 세 마디 하기가 어려워서 그 말을 하는 것이 소원이었을 정도로 말이 안 되는 분이었다. 그분의 간증이다.

나는 오랫동안 너무 큰 고통 중에 있었습니다. 항상 마음이 답답하고 목회가정과 자녀 그 어느 것 하나 해결하지 못하고 생각과 언어가 막혀 있었습니. 그러던 중 김현두 목사님과 고희인 목사님의 세미나를 알게 되었습니다.

세미나와 성경신학원에 등록하여 충격적인 것을 깨달았습니다.

 

내가 깨닫게 된 것은 오랫동안 내 입을 말 못 하게 막고 있던 것이 어둠이라는 것이었습니다. 나는 학문적인 신학 체계가 아닌 진정한 영적 체험 즉, 영적 어둠과 치열한 싸움 중에 내 입술이 열리고, 언어가 자연스럽게 흘러나와 설교가 열렸습니다. 사람 앞에서 단 두 마디 내뱉는 것조차 어려웠던 내가 말이 열리는 것을 체험했습니다.

30년 동안 목회하면서 체험하지 못했던 고통을 행복으로 바꿔 내는 놀라운 기적을 보았습니다. 모든 것이 놀라웠고 신기하기만 했습니다. 설교 한편만 제대로 외워서 할 수만 있어도 교회를 옮길 수 있었는데 그것조차 어려워서 할 수 없었던 저였습니다. 목회자들 앞에서도 일상생활에서도 항상 말이 부담되어 다른 사람과 대화를 제대로 못 했습니다. 나는 모든 주위의 목사님들과 가족들에게 말 없는 사람으로 인식되었습니다.

목회 초기에 어느 목사님이 목사님은 말이 그렇게 없어서 어떻게 목회하려고.’하던 말을 들었던 나였습니다.

얼마 전, 저희 교회에서 시찰회를 하게 되었습니다. 이전의 내 모습과 너무도 다르게 20분 이상을 원고도 안 보고 설교를 하게 되었습니다. 처음이었습니다.

 

제가 느끼기에 이전에 없던 힘 있는 설교가 나왔습니다.

자신도 놀랬고 한 목사님은 말 못 한다는 소리 이제는 하지 마세요.’라고 말하며 은혜 받았습니다.’라고 말씀하셨습니다. 또 다른 분들께도 은혜 받았다는 문자를 받았습니다. 대체 무슨 일이 일어난 거냐고 주위에 목회자들이 궁금해 했습니다. 주위 사람들 보기에도 눈에 띄게 큰 변화였습니다.

얼마 전, 딸아이가 진로를 놓고 고민한다는 소식을 듣고 용기를 내서 전화를 했습니다. 딸과 쉬지 않고 이야기를 하게 됐고 처음으로 딸과 대화를 하는데 내 이야기를 막지 않고 들어가며 동감을 해줬습니다. 한참을 통화한 후 전화를 끊고 대화 시간을 보니 1시간을 통화하였습니다. 나 스스로가 이렇게 긴 시간 통화 했다는데 놀랐습니다. 나는 평소 그 누구와 대화든 통화든 이처럼 긴 시간을 말한 적이 없었습니다.

나 스스로 내 말 문이 열리고 입술이 열려 말하게 됨이 신기하기까지 했습니. 이 모든 것은 성령의 역사였고 어둠과의 끊임없는 싸움이었고 그 싸움 끝 믿음의 승리를 체험하는 날들이었습니다. 모든 것이 살아 계신 하나님 능력의 역사하심 입니다.

목회자 세미나를 통해 배우고 또 많은 목사님이 교제해 주시면서 힘과 도전을 받게 되었습니다. 턱없이 부족하지만 나와 함께 하시는 주님을 의지하며 마지막 때 추수할 것은 많은데 추수 군이 적다 하시는 주님의 말씀을 마음 판에 새기며, 내 마지막 때 영적 추수꾼이 되어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는 삶을 살아보려는 소망과 기대를 해 봅니다.

지금까지 내 모든 것들의 변화를 이룰 수 있도록 기도해 주시고 힘들 때마다 상담을 통해 기도 해주신 세계로 선민교회 김현두 목사님과 고희인 목사님께 감사드립니다.

올린이 : 십자가복음연대

​ 

취재: 김영애 기자    기사입력 : 24-06-10 22:02

Copyright@에녹부흥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에녹부흥타임즈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 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 , , ,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김영애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youngae3927@nate.com

독자의견

문학가 知泉 박 대산(朴大山) 목사의 성시- 열국과 천국
김영애 |
열국列國과 천국 박 대 산이 땅에 평화의 왕이 오신지어언2천여년인데세상 중앙엔 전쟁이 끊임없다땅에 불을 던져 어둠을 사르고생명의 빛으로 하나 되게 하신지어언2천여년인데아직도 곳곳엔… 더보기
한치호 목사의 축시- 요한을 만나고 싶다
김영애 |
축시 : 요한을 만나고 싶다나는 오늘,요한을 만나고 싶다.갈릴리의 어촌에서세베대와 살로메의 아들로 태어나형제 야고보와 함께밤이 되면 쏟아지는 별을 보고 지냈을어린 시절의 이야기를 … 더보기
Hot
세계로선민교회 목회자 세미나 간증(3) - 성령의 사역을 무시한 종을 용서하소서
김영애 |
성령의 사역을 무시한 종을 용서하소서 목사님은 어렸을 때 성령 사역을 하신 어머니 목사님의 모습을 보고 성령 사역을 부정적으로 여기며 거부했던 목사님이다. 세계로선민교회 고희인 목… 더보기
Now
세계로 선민교회 목회자 세미나 간증(2) - 벙어리의 입이 열리다.
김영애 |
벙어리의 입이 열리다.세계로 선민교회 김현두, 고희인 목사님의 세미나를 통해서 세미나에 참석하신 목사님들과 사모님들이 변화되고 있는 모습, 질병이 치료되고, 가정과 교회에 성령의 … 더보기
Hot
문학가 知泉 박 대산(朴大山) 목사의 성시- 독수리
김영애 |
독수리 시 / 박 대 산하늘을 나는 영계靈界로 세상을 다스리고험한 산을 넘으며 평화의 소식을 전한다 (이사야 52장7절/40장9절)고난의 땅을 품는 날개여 임마누엘 사랑이여교권주의… 더보기
Hot
문학가 知泉 박 대산(朴大山) 목사의 성시- 소나무
김영애 |
소나무 박 대 산신축 고층 아파트 단지에옮겨 심은 소나무 군락들곧은 건 곧은 대로휜건 휘어진 대로자연의 모습 그대로푸른 세상을 만든다견고한 문명의 땅에뿌리박고 사는 생명들어느 복지… 더보기
Hot
청솔 김상진 목사의 기도문- 세계 전쟁종료와 평화를 위하여
에녹부흥타임즈 |
세계 전쟁종료와 평화를 위하여※ 한기총기도대성회 기도문 2024.4.5.한기총 공동회장예장(합동보수)총회장 온 땅이여 여호와를 두려워하며, 세상의 모든 거민들은 그를 경외할지어다.… 더보기
Hot
문학가 知泉 박 대산(朴大山) 목사의 성시- 하늘의 묵시를 보라
김영애 |
하늘의 묵시를 보라 지천 / 박대산 귀 막고 눈 돌리는이 차가운 세상 끝 날에하늘의 묵시默示를 보는 역사의 여명이여긴 나팔 시대를 알려 민족들을 깨운다 깊은 밤 잠든 사이 가라지를… 더보기
Hot
문학가 知泉 박 대산(朴大山) 목사의 성시- 다시 3.1절을 맞으며
김영애 |
다시 3.1절을 맞으며 박대산언제 우리 땅을 다스려달라고 했더냐누가 우리 조국의 앞날을염려해달라고 했더냐임의로 쳐들어와서 야욕을 채운게 아닌가삼천리 방방곡곡 분노는 함성이 되고태극… 더보기
Hot
문학가 知泉 박 대산(朴大山) 목사의 성시- 설야 소곡 雪夜小曲
김영애 |
설야 소곡 雪夜小曲 박대산밤새도록 하늘 계단을 밟고 내려오는하얀 발자국 소리어느 아름다운 기별을 안고 오기에저리도 수런거릴까대지는 아직도 겨울 잠속에 누워 있고기생충 같은 독감 코… 더보기
Hot
문학가 知泉 박 대산(朴大山) 목사의 성시- 주안 미추홀공원
김영애 |
주안 미추홀공원 박 대 산아픈 어제의 일은 잊고새 아침 새 땅을 밟는 마음으로청정淸淨한 미추홀공원길을잰걸음으로 걷노라면꽃향기 나뭇잎소리가고향처럼 정겨웁다삶이란 나를 이기며끝없이 사… 더보기
Hot
문학가 知泉 박 대산(朴大山) 목사의 성시- 구정을 맞으며
김영애 |
구정을 맞으며 박대산구정은 모락모락고향 내음으로 피어오르고때로는 잘못 디딘어둔 눈밭을 쓸다 보면애틋한 하얀 발자국도눈꽃처럼 찍혀 있다삶이란 어쩜 썰매 같이내달리고 미끄러지기도하는 … 더보기
Hot
문학가 知泉 박 대산(朴大山) 목사의 성시- 겨울밤의 꿈
김영애 |
겨울밤의 꿈 박 대 산겨울은 저녁 창가에촛불 같은 동국冬菊을 피우고나는 아직도 그리움 하나첫눈처럼 설레는데더러는 세월을 스쳐흩날리는 꿈조각들기적소리 멎은 해안海岸인적人跡도 잠드는데… 더보기
Hot
김지탁 장로 선원선교 간증 집회- 푸른바다에 그리스도를(벧전5:1-3).23.8.3.
김영애 |
김지탁 장로 선원선교 간증 집회푸른바다에 그리스도를(벧전5:1-3)
Hot
야곱인헌 정준영 목사의 시- 한밤의 공포
김영애 |
한밤의 공포/야곱인헌 정준영 목사세월과 시험의 소리우르르쾅쾅 쾅 쾅칠흙같은 어두운 이밤무너질것 같은 지구공간우뢰와 천둥소리로이밤에 뭔일이 일어날 듯지구공간의 세력다툼가슴조이며 공포… 더보기


 


20

18

17

19

18

19

16

15

20

19

21

22
06-25 02:10 (화) 발표
소셜보내기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